티스토리 뷰

오늘 판교에서 면접이 있었더랩니다.


좀 일찍 도착해서 판교라는 곳을 구경하고 


배가 고파서 음식 먹을 곳을 찾던중 외고집설렁탕이라는 간판이 눈에 들어왔습니다.


망설임 없이 가서 점심을 먹었습니다.


가격이 다소 비싼 편이였지만 그래도 간만에 맛있는 설렁탕을 먹은 거 같습니다.


사진을 첨부하오니 여러분도 시간되면 들러보세요~ ㅎ



댓글
댓글쓰기 폼